This site requires Javascript

Please enable Javascript in order to use this site properly. Thank you!

BioLogiQ의 발명

전분과 전분이 혼합된 플라스틱은 수년간 시판되어왔으며, 열가소성 전분(TPS)과 TPS 혼합물로 잘 알려져 있습니다. 그러나, 이러한 TPS 플라스틱 제품은 생산 비용이 비쌌고 플라스틱 백용 고품질의 얇은 필름을 만드는 데 요구되는 품질 수준에 미치지 못하였습니다.

BioLogiQ는 새로운 종류의 TPS를 발명했으며, 그것을 NuPlastiQ® 바이오폴리머라고 부릅니다.

플라스틱 수지 펠렛

BioLogiQ는 특허 공정을 통해 NuPlastiQ라고 부르는, 수분 함량이 낮은 가소화 전분 수지 펠렛을 만듭니다. 우리는 NuPlastiQ를 펠렛 형태로 제작함으로써 플라스틱 제품 제조업체가 표준 생산 장비를 사용하여 이를 다른 기존의 플라스틱 수지 펠렛처럼 취급할 수 있도록 합니다. BioLogiQNuPlastiQ 펠렛은 기존의 석유 수지와 혼합되도록 설계되어 모든 플라스틱 제품의 지속 가능성을 높입니다.

오늘날 전분 혼합물을 만드는 대부분의 회사들은 트윈스크류 (twin screw) 복합공작기계를 사용하여 기존의 화학 연료 플라스틱 수지 펠렛에 수지 분말을 혼합함으로써 제조를 합니다. 혼합된 펠렛 결과물은 일반적으로 잘 섞이지 않으며 BioLogiQ의 NuPlastiQ 펠렛을 사용함으로써 만들 수 있는 것과 동일한 고품질, 고성능의 얇은 필름을 만드는 데 사용할 수 없습니다. NuPlastiQ는 모든 유형의 기존 플라스틱은 물론 다른 바이오플라스틱 수지와도 혼합될 수 있습니다.

BioLogiQ는 기존의 저밀도 폴리에틸렌으로 NuPlastiQ 혼합물을 만들 수 있는, 얇은 필름 결과물이 PE만을 사용한 필름 구조보다 훨씬 강력한 특유의 공정을 발명하였습니다. 이 비약적인 발명으로 인해 얇은 필름의 두께를 줄이는 것이 가능해졌습니다. BioLogiQNuPlastiQ를 LLDPE나 LDPE에 추가하면 기포 안정성이 높아지고 최대 0.1밀 (2.5 미크론) 두께의 필름 생산이 가능합니다! 25%의 NuPlastiQ와 75%의 PE로 만들어진 백은 30% 다운게이지되며, 이는 제조에 사용되는 화석 연료의 양을 50% 줄입니다. 즉, 이것은 매립지와 바다에 버려지는 기존의 분해되지 않는 PE 양을 감소시키는 것입니다.

 

플라스틱 수지 펠렛


더 얇은 백은 비용을 낮추고 NuPlastiQ의 생산은 화석 연료로 만든 기존 수지보다 80% 적은 CO2를 발생시킵니다.

새로운 플라스틱 경제(New Plastics Ecocomy)는  3가지 주요 목표를 제안합니다.

  1. 화석 연료 피드스톡으로부터 플라스틱의 분리
  2. 효과적인 사용 후 플라스틱 경제 조성
  3. 플라스틱의 “누출”을 대폭 감소시킴으로써 생분해되는 플라스틱의 사용이 증가되는 환경으로 탈바꿈 

BioLogiQ의 NuPlastiQ를 사용함으로써 이러한 3가지 주요 목표 전부를 달성하는 데 큰 도움이 됩니다.

We use cookies to ensure that we give you the best experience on our website. If you continue to use this site we will assume that you are happy with it. Ok